메뉴 건너뛰기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좌측메뉴 바로가기

알림마당

  • 공지사항
  • 보도자료
  • 사진자료
  • 사고고장현황
  • 일본원전 방사능 정보방

보도자료

HOME > 알림마당 > 보도자료
인쇄
보도자료 게시판 게시글의 상세 화면
제목 ‘제4대 원자력안전 옴부즈만’소병철 석좌교수 위촉
작성자 김호열 등록일 2019-06-03 조회수 738
출처
담당부서 감사조사담당관
첨부
뷰어
  • 한글뷰어   아크로뱃리더 뷰어   엑셀뷰어   MS워드뷰어
‘제4대 원자력안전 옴부즈만’소병철 석좌교수 위촉
 

□ 원자력안전위원회(위원장 엄재식, 이하 원안위)는 소병철 법무연수원 석좌교수를 
    제4대「원자력안전 옴부즈만」(임기 2년, 1회 연임 가능)으로 위촉했다고 3일 밝혔습니다. 

ㅇ 소병철 석좌교수는 대구고검장, 법무연수원장을 역임한 후 변호사 개업은 하지 않고,
    농협대학·순천대학·법무연수원 등에서 윤리준법경영, 신뢰받는 법집행, 공직자의 청렴 등을
    위한 강의활동을 해왔습니다.

□ 원자력안전 옴부즈만인 소병철 석좌교수는 원자력 산업계의 비리와 부조리를 방지하는
    감시자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게 됩니다.
 
ㅇ「원자력안전 옴부즈만」은 2013년 발생한 원전 부품 시험성적 위조 사건을 계기로
    원자력산업계 비리의 내․외부 제보채널을 강화하고, 제보 내용에 대한 조사를 수행하기
    위하여 2013년 6월부터 시행되고 있는 제도로서 지난 6년 꾸준히 제보가 접수되고 있습니다.
      * 원자력안전 옴부즈만을 운영한 2013.6월부터 현재까지 총 115건의 제보 접수

 ㅇ제보자의 익명성 보장과 신분 보호를 철저히 함으로써 제보가 적극적으로 이루어지도록
    유도하고 조사 및 조치 결과 통보는 물론 지속적인 사후 모니터링을 수행하고 있으며,
    원자력안전 특별사법경찰관과 더불어 원자력 및 방사선으로부터 국민안전 확보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ㅇ제보는 원안위 홈페이지 옴부즈만 게시판, 전화(1899-3416), 팩스(02-397-7368),
    이메일(ombudsman@nssc.go.kr), 우편(서울특별시 종로구 세종대로 178 KT 빌딩 13층 
    원자력안전 옴부즈만 앞)을 통해 접수받습니다.



출처표시 상업용금지 변경금지 공공누리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보도자료 게시판 의 이전글 다음글
다음글 IAEA 사무총장 대행,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문제 비중있게 다루고 있어”
이전글 제102회 원자력안전위원회 개최
목록